춘천의 유교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백운단 비

$ar_it[$k]$ar_it[$k]$ar_it[$k]
백운단모현비(현암리)
상세정보

이 비는 조선후기 유학자들이 모여 공부하던 곳인 백운단의 자리를 표시하기 위하여 서면 현암리의 속칭 감와리에 세웠으나 199912월 서면 금산리 강서중학교 정문 서쪽의 서면박사마을 기념비 서쪽으로 이전되었다. 백운단은 1902년 춘천의 유림들이 세웠는데 노론계인 김창협(1651~1708), 김창흡(1653~1722), 이만성(1659~1722), 이기홍(1641~1708)을 배향하였다.

비 명문

앞면- 백운동모현비/농암 김선생 휘창협 안동인/삼연 김선생 휘창흡 안동인/귀락당 이선생 휘만성 우봉인/직재 이선생 휘기홍 전주인

白雲洞慕賢碑/農巖 金先生 諱昌協 安東人/三淵 金先生 諱昌翕 安東人/歸樂堂 李先生 諱晩成 牛峯人/直齋 李先生 諱箕洪 全州人

뒷면- 명 오유사현 동도동지 동유백운 기피류주 긍식선배 경유시무 건원미취 설단이향 식지후학 의귀유앙 수차정민 광복지제 식우존모 영원모체

단기사천이백팔십이년기축삼월일 건설자 백운동계대표 한성교, 류태용, 박종만, 리인순, 윤창모, 성악옹, 김희승, 최진영, 홍순혁, 박세경, 황환주

銘 奧惟四賢 同道同志 洞有白雲 己被留住 矜式先輩 景有是務 建院未就 說壇以享 式至後學 依歸有仰 竪此貞珉 光復之際 寔寓尊慕 永遠母替

檀紀四千二百八十二年己丑三月日 建設者 白雲洞稧代表 韓省敎, 劉泰鏞, 朴鐘萬, 李仁淳, 尹昌模, 成樂雍, 金熙承, 崔震榮, 洪淳爀, 朴世慶, 黃煥周

 

번역

! 네 분의 현인들은                                               오유사현(奧惟四賢)

도를 같이 하고 뜻을 함께 했네                           동도동지(同道同志)

     백운동 계곡이 있어                                                 동유백운(洞有白雲)

      머물며 살게 되시니                                                기피류주(己被留住)

     존경하여 본받은 선배들은                                   긍식선배(矜式先輩)

     우러러보며 힘쓰셨네                                             경유시무(景有是務)

     서원을 세우려 했으나 이루지 못하자             건원미취(建院未就)

     백운단을 세워 제사 지냈네                                  설단이향(說壇以享)

     후학에 이르러서도                                                   식지후학(式至後學)

     의지하며 우러르며                                                   의귀유앙(依歸有仰)

     굳고 고운 돌을                                                            수차정민(竪此貞珉)

     광복 즈음에 세웠네                                                  광복지제(光復之際)

     높이고 사모하는 정성 깃들었으니                   식우존모(寔寓尊慕)

     영원토록 바꾸지 말길                                            영원모체(永遠母替)

비신 : 높이-139-50×24

개석 : 높이-41-82×57